부메랑 달

기억하고/풍경 2008. 4. 10. 23:10 Posted by 주드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조금 전 들어오며 집앞에서 우연히 본 달 모양이 꼭 부메랑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. 그래서 왠지 빛의 속도로 날라와 앞의 나무들을 잘라내고 내 손에 잡힐것 같다는 상상. 아무래도 요새 '젤다의 전설'에 너무 심취해 있어서 이런 생각까지 드는가 보다.

'기억하고 > 풍경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080505 - 어린이 대공원  (10) 2008.05.06
회사부근 풍경들  (6) 2008.04.29
부메랑 달  (12) 2008.04.10
3월의 부암동  (14) 2008.03.09
2월의 눈  (0) 2008.02.26
감동적인 음식점, 강남역 소고기집 '우소'  (20) 2007.12.26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BlogIcon 윤자네 2008.04.11 01:2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기...잘 안보입니다. ㅋㅋㅋ

  2. BlogIcon 신어지 2008.04.11 09:3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ㅎㅎ 젤다의 전설에 나오는 그 부메랑. 동영상으로 한번 봤어요.

    • BlogIcon 주드 2008.04.11 13:14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. 직접 게임을 해보시면 아마 저처럼 빠져드실 겁니다.^^

    • BlogIcon 슈리 2008.04.11 20:03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두분 모두 젤다를 하시는군요 ㅋㅋ 플3으로 나오면 저도 할지도 모르겠네요.

    • BlogIcon 신어지 2008.04.11 21:4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, 저는 아니예요. 닌텐도 DS를 사서 한때 여러 타이틀을 섭렵했었는데
      지금은 새로운 타이틀 구입을 자제하고 있습니다.
      시작했다하면 정신없이 빠져들 것이 뻔하기 때문에. ㅋㅋ

    • BlogIcon 주드 2008.04.12 01:5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슈리/ 아마 플스3에서는 닌텐도DS 같은 재미를 느낄 수 없을것 같아요. 터치스크린을 이용해서 플레이 하는 재미가 꽤 크거든요. 부메랑도 터치팬을 이용해서 사용하구요.^^

    • BlogIcon 주드 2008.04.12 01:5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신어지/ 저도 동숲 이후에 한동안 닌텐도 안하다가 이번에 하도 재미있다고 해서 잠깐 해봤는데 역시나 빠져들어서 정신 못차리고 있답니다.-_-;

  3. BlogIcon true 2008.04.11 22:26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앗 '젤다의 전설'이 실존하는 거였습니까?
    무슨 말이냐면 얼마전 한 이웃님 방에서 '내년 영화 예고편'을 봤는데 젤다의 전설이었는데..
    외국에서의 만우절 이벤트라 그래서 엄청 놀라고 재밌어 한 적이 있었거든요.

    그럼 그게, 그러니깐 게임을 영화로 만드는거고 내년에 개봉이 진짜인가..ㅠ
    ㅎㅎ

    아무튼 멋진 상상력이세요~

    • BlogIcon 주드 2008.04.12 01:52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누군가의 말로는 닌텐도 게임 중 슈퍼마리오 만큼이나 유명한 게임이 젤다의 전설이라 하더군요. 근데 정말 잘 다듬에서 영화로 만들어도 재밋을것 같아요. 저도 만우절에 외국사이트에서 뜬 내용 봤는데, 아무래도 거짓말인것 같아요.ㅋㅋ

  4. BlogIcon 1004ant 2008.04.13 18:2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너도사라 닌텐도는 다시 압수하셨나봐여? ㅋㅋ 폐인들이 너무 많아보여욧!~

    • BlogIcon 주드 2008.04.13 21:0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조카가 말썽을 피워서 엄마에게 압수 당했지요. 한달뒤에 돌려주기로 하고 지금 제가 가지고 있는데, 지금 상황으로 봐서는 계속 제 손에 있을것 같네용.ㅎㅎ