09.03.07 대학로-이화동-낙산공원


낡은 골목길과 벽에 그려진 다양한 그림들. 대학로에 이렇게 멋스러운 장소가 있는줄은 몰랐었다. 사람들이 처음 이곳으로 사진을 찍으러 가자고 했을때 나는 조금 식상한 장소라고 생각했으나, 막상 내 눈에 펼쳐진 거칠고 낡았지만 아기자기하고 멋스러운 대학로 뒤쪽 이화동의 모습에 난 마구 셔터를 눌러 댔다.

지대가 높아서 경사도 가파르고 계단도 많고, 무엇보다 길이며 건물들이 많이 낡았기 때문에 이 동네도 곧 재개발을 하지 않겠냐는 이야기를 일행들과 나누며 이런 공간이 없어진다는건 슬픈 일 이라고 결론을 내렸지만, 막상 이곳에서 매일을 살아가는건 쉽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자 우리는 조금 머쓱해졌다.

'기억하고 > 풍경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봄 맞이 대청소  (4) 2009.04.12
3월의 네멋정류장  (10) 2009.03.16
3월의 대학로 - 이화동 - 낙산공원  (14) 2009.03.09
당일치기 인천 여행  (12) 2009.01.27
눈 내리는 날  (2) 2009.01.25
눈 쌓인 풍경  (6) 2009.01.16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하늘생각 2009.03.11 13:2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작년 봄에 친구랑 갔는데 계단이 안습ㅠ.ㅠ 그 보상으로 벽화와 경치 다 해줘서 행복했어...올봄에돋 친구랑 콜~~~

    • BlogIcon 주드 2009.03.12 10:1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계단은 정말 힘들었어요. 낙산공원의 계단을 다 올라가야 냉면집이 나온다고 해서 힘들게 올라갔는데, 재개발을 해서 위치가 바뀌었더라구요. 그래도 또 한참을 걸어가느라 고생 좀 했어요.

  2.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.03.11 21:1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제가 낙산공원 옆에 있는 학교에 다녔었어요~ㅎㅎ 버스나 지하철이 있는 방향이 아니라서 자주 가지는 못했었는데~
    땡땡이를 잘 치는 학생이라서 가끔 갔었어요^^.. 그립네요ㅠ 학교도 가야하는데..들렀다 와야겠어요^^

  3. 널라와 2009.03.12 10:1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처음에 면접보고 완전 꿀렁꿀렁한 마음이 들어서 구두신고 올라간적이 있지

    • BlogIcon 주드 2009.03.12 10:1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헉. 그런식으로 자학을..ㅋㅋㅋ
      난 스니커즈 신고 올라가는데도 힘들어서 몇번을 쉬었다 갔고만.-_-
      근데 풍경은 정말 좋더라고. 멋진 동네야.

  4.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.03.12 12:45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어라 대학로에 저런 곳이 있었나요?-_-; 허구헌날 가던 곳인데 전혀 몰랐네요
    카메라들고 한번 가야겠어요 와아

    • BlogIcon 주드 2009.03.13 11:2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날 따뜻해지면 한번 가보시길. 제가 갔던 날에도 사진기를 든 분들이 굉장히 많았어요. 서울에 이쁜 동네들은 많지만, 확실히 느낌이 좀 색다르더라구요.

  5.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.03.18 22:1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아, 티비에서 봤어요. 체널 아트였나... 하여간 재밌는 벽화들이 많더라고요. 낡은 건물들이 확 달라보였어요.

    • BlogIcon 주드 2009.03.19 10:29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, 티비에도 나왔었나요? 유명한 동네였군요. 하긴. 제가 갔던 날도 카메라 든 사람들이 많더라구요. 여러가지로 참 운치있는 동네였어요.

  6. BlogIcon montreal florist 2010.03.08 02:3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그냥 골목사진 인데도 참 재밋네여, 그림을 열심히 잘 그렸군여